비트코인 반감기 최고가 현물 ETF 가격 상승한다

비트코인 반감기 최고가 경신 이후 지속적인 비트코인 가격 상승 가능할 것인가? 이번 4차 비트코인 반감기는 통상 4년마다 채굴할 때마다 그에 따른 보상을 줄이는 블록체인 시스템입니다. 앞으로 비트코인은 현물 ETF 승인으로 금거래소 시장만큼 확대해 나갈 것으로 전망됩니다.





비트코인 반감기 최고가 경신 후 ETF 가격 상승한다

비트코인 반감기는 블록 하나를 채굴할 때 하는 보상체계로 2012년 이전에는 50개이었지만, 반감기 1차 25개, 2차 12.5개, 3차 6.5개로 절반씩 줄었습니다.

이번 4월 달 4차 반감기의 블록체인 보상은 3.125개로 보상됩니다. 처음 반감기에는 25개라는 상대적으로 공급 측면에서 엄청난 영향을 줌으로써 1년 만에 1000달러를 넘어서 비트코인 수익률이 100배에 가까운 수익성을 보여주었습니다.


2024년 1월 미국증권거래위원회에서 비트코인을 정식으로 상장지수펀드(ETF) 승인하므로 앞으로 투자상품으로써 많은 자금이 들어올 것으로 예측하고 있습니다.

그러므로 4차 비트코인 반감기는 블록체인 보상이 줄어드는 의미에서보다 앞으로 좀 더 대중적인 증권투자상품 개발에 따른 최고가 경신과 투자수익률 분석에 초점을 잡을 것입니다.

지금까지 비트코인 투자는 기관, 국가보다 개인들의 수백 프로의 수익률로 이슈가 되었다면 이제는 미국 월스트리트 유명 펀드매니저, 애널리스트, 전문가들의 시장 전망에 따른 상품 다양화로 가격 상승이 만들어질 것입니다.




비트코인 반감기 최고가 경신 이후 지속적인 비트코인 가격 상승 가능할 것인가? 이번 4차 비트코인 반감기는 통상 4년마다 채굴할 때마다 그에 따른 보상을 줄이는 블록체인 시스템입니다. 앞으로 비트코인은 현물 ETF 승인으로 금거래소 시장만큼 확대해 나갈 것으로 전망됩니다.








비트코인 반감기 기대 수익률보다 포토포리오 투자 자산으로 만들어라


국내 비트코인 가격 상승은 2023년 말 5천만 원 때에서 2024년 3월 1BTC당 1억 원 돌파를 앞두고 있었습니다. 현재 4월 10일 기준 9천 3백만 원을 유지합니다.

2021년 코로나 때 자본 유동성으로 1코인당 가격이 상승이 높아졌지만 이후 2023년 초까지 내리막에서 다시 비트코인 반감기 및 비트코인 ETF 승인으로 전 세계 가상 화폐 투자 열기를 만들어내고 있습니다.


일반 개인들은 2022년 이후 한 동안 기대 수익률을 못 미치는 가상 화폐 시장에 떠나간 사람들도 있었습니다. 그 사이 국제 투자시장에서 비트코인 활성화는 점차 확대해 나가고 있습니다.

그동안 탈중앙화 목표로 비트코인 창시자 사토시 나카모토와 개인들의 시장 확대와 수익률 상승의 가상 화폐 시장이었다면 현재 미국 증권거래위원회를 비롯하여 점차 기관과 증권사들의 현물 투자 상품으로 포토포리오 자산 투자의 위험 회피 수단으로 가상 화폐 비트코인을 투자 목록에 담고 있습니다.

미국 월스트리트 유명 펀드매니저들도 이제 비트코인을 투자상품으로 만들 수밖에 없습니다. 기관이나 증권사의 매니저들의 투자 목표는 특정 종목을 통한 엄청난 기대 수익률을 올리는 것보다 남들이 다 가지고 있는 현물 상품을 자신만 담지 않아 추후 투자자들에게 볼멘소리를 듣지 않는 것입니다.


미국 증권거래위원회에서 비트코인 ETF 승인이라는 것은 월가 펀드매니저들에게 일정 부분 비트코인 ETF 상품을 담아야 한다는 것입니다.

이것은 그동안 비트코인 시장 자본 유동성에 엄청난 금액의 달러가 가상 화폐 시장에 들어온다는 뜻입니다.

일반 개인이나 유명 투자자가 비트코인 투자 금액을 밝히는 차원과 다른 비트코인 가상 화폐 시장성의 확장을 말하는 것입니다.






금시세 은시세 매일 변동은 비트코인 투자의 수요과 공급 법칙


비트코인 반감기에 다른 가상 화폐 시장 확대는 이미 확정되었다고 볼 수 있습니다. 현재 비트코인 시총 1조 4,000억 달러 넘어 실버 시장을 넘었습니다.

아직까지 가상 화폐 비트코인 투자에 망설이는 분 중에는 실질적으로 비트코인이 거래되는 가치 파악이 힘들다고 말합니다.


지금도 금시세, 은시세 매일 변동되고 있습니다. 사실 금의 사용은 귀금속 시장 또는 산업용 반도체 사용량보다 실질적으로 사용되는 곳은 영국, 미국, 프랑스, 각 나라마다 국립 은행 금고에 보관되는 것이 훨씬 많이 있습니다.

금, 은의 산업적인 수요와 공급의 가치보단 각 나라의 은행 금고에 쌓여 보관하는 중인데도 금시세는 연일 최고가 경신을 만들어내고 있습니다. 갑자기 금 가공제품의 수요가 폭발적으로 필요 것도 아니지만 금시세는 변동하고 상승합니다. 물론 상승 후 하락도 찾아올 것입니다.


마찬가지로 비트코인 블록체인이 IT 산업의 혁명을 이끌 만큼 엄청난 파괴력보다 금융시장에서 투자자들의 수요와 공급으로 상승하는데 이정표가 될 것입니다.

블록체인 기술이나 AI 인공지능의 월드코인, 이더리움, 밈코인 도지코인, 알트코인, 비트코인을 기반의 또다른 코인들 모두 기술과 가치보다 사람들의 관심을 끄는 것은 금융상품으로써 가상 화폐 시장에 얼마만큼 쉽고 간편하게 돈을 투자할 수 있느냐에 달려 있을 것입니다.

미국의 일반 대중에게 비트코인 투자를 한다면 블록체인 채굴 보상에 따른 3.125개를 받는다가 아닌 어느 증권사, 은행에서 가상화폐를 포토포리오 펀드 투자상품이 투자수익률이 좋니 묻는 것일 것입니다.






비트코인 반감기 미국 ETF 승인 국내 투자자 기대 수익률 상승한다

현재 국내에서 비트코인 반감기에 따른 앞으로 1억 원을 가볍게 돌파하고 1코인당 10만 달러를 넘을 것으로 판단된다면 금융상품 ETF를 찾는 것이 아니라 국내가상자산거래소 업비트, 빗썸 등에서 코인을 직접 거래해야 됩니다.

미국 비트코인 ETF 승인되었지만 국내는 금융상품이 아직까지 나와 있지 않지만 앞으로 국내 기관투자자들도 국외 거래소를 통해 다양한 가상 화폐 시장에 투자할 것입니다.


모든 기관 투자자들은 모든 투자상품의 위험성을 대비하기 위해 헤지의 개념으로도 가상 화폐를 일부 투자할 수밖에 없을 것입니다.

그동안 투자기관(연기금), 증권사, 은행, 우리가 안전하다고 판단하여 미국, 홍콩의 부동산, 빌딩에 투자했지만 수익률은 처참함만 주고 있습니다.


거꾸로 대중들이 이해하지 못하는 비트코인이라는 불확실성 투자가 상대적으로 기대 수익률이 올라가고 있다는 것은 모든 금융상품들은 서로의 보완적 성격을 가지고 있다는 것입니다.

비토코인 반감기는 하나의 개념으로서 앞으로 반복되는 포인트입니다. 그 포인트마다 애널리스트, 전문가, 펀드매니저, 뉴스에서는 끊임없이 이야기를 만들어가면서 가상 화폐 시장은 계속 확대해 나갈 것입니다.

언제나 단기적 투자는 위험성이 크게 따르지만 장기적인 관점에서 비트코인, 월드코인, 이더리움, 도지코인, 알트코인, 맘코인, 기타 등등 어느 순간 주식처럼 상장 폐지될 수 있습니다.


그러므로 너무 높은 수익률을 찾아서 이름도 잘 모르고, 운영 시스템 개념도 모르고 투자하지 않길 바랄 뿐입니다.

무지성으로 비트코인 1코인당 얼마냐가 중요한지? 아니면 금융투자 상품으로써 진짜 월스트리트에서 자본 유동성이 계속 공급가능한지 각자 개인들이 우선 생각하고 판단해야 합니다.

그냥 반감기 낙폭이 있다가 나중에 1억 되고 2억 되고 3억될거야 하는 믿음의 투자는 하루를 10년의 세월로 만들어 버립니다. 비트코인 가상 화폐 시장의 변동폭은 1년 365일 24시간으로 움직인다는 것을 다시 한번 명심하기 바랍니다.





푸른곰이 전하는 < 맥북 프로 M3 Pro 영상 편집 만족도 최상인가 유튜브 디지털노매드 수익창출 > 글 참조하여 구글 애드센스